JKL의 토호문제연구소 :: JKL의 토호문제연구소 (9 Page)

달력

12

« 2019/12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아버지께서 돌아가신지 1년이 다 돼 간다. 아버지는 전립선암과 그로 인한 합병증과 후유증으로 돌아가셨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은 사람을 죽이는 질병이 바로 암이다. 뇌혈관질환, 심혈관질환 이런 것과 비교할 수 없다. 그냥 암이 압도적이다. 암을 잡을 수 있느냐, 없느냐가 미래 의료기술의 핵심이다. 오죽하면 대형병원 마다 암센터를 따로 두겠는가?


문득 그렇다면 우리나라에서 가장 암이 잘 생기는 지역은 어디고, 가장 암으로부터 건강한 지역이 어디일까? 이런 의문이 생겼다. 국립암센터에 문의해서 통계를 구해봤다. 물론 더 디테일한 통계는 아는 국회의원실에 문의해놨으므로 나중에 따로 분석해 보도록 하겠다.


2009년~2013년까지 4년 간 발생한 암환자 123만 1082명과 거주 지역(시군구)로 나눈 것이다. 그 결과 10만 명당 312.0명(전국 평균)이 암에 걸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312명 보다 극단적으로 높은 곳(340명 이상)과 낮은 곳(280명 이하)를 정리해봤다. 





<암 발병률이 높은 지역 2009년~2013년 합산 평균>

서울 용산구 340.6

서울 서초구 351.5 (소위 강남 3구 모두 330명을 상회하는 높은 암 발병률을 나타냈다)

부산 강서구 346.1

광주 남구 341.1

대전 서구 340.3

전남 목포 341.9

전남 여수 342.2

전남 순천 359.1

전남 광양 348.7

전남 보성 345.8

전남 장흥 348.5

전남 완도 345.3

경북 포항 347.5

경북 영덕 355.5

경북 울릉 379.7


이상이다. 경남에서 가장 높은 곳은 통영 (337.6명)이다. 


먼저 서울에서 소득이 비교적 높은 지역이 암 발병률이 높다. 스트레스 때문일까? 교통으로 인한 환경오염? 아니면 돈이 많기 때문에 암 검진을 너무 자주 하기 때문에 암 진단 받을 확률이 높은 곳인가? 그거는 잘 모르겠다. 


내가 주목하고 싶은 것은 전남과 경북지역이다. 100%해안가다. 주 산업이 어업인 곳이다. 

또 하나 주목하고 싶은 곳은 흔히 여수순천광양이라고 하는 전남 동부지역 산업단지다. 


왜 과연 이곳의 암 발병률이 높은 것일까? 경남에도 어업이 주 수입원인 통영이 가장 높았다. 


이 통계는 단순한 한 해 통계가 아니다. 4년 간 누적통계라 상당한 신빙성을 가진다. 또 시골에도 암 검진을 상당히 자주 한다. 농어민을 대상으로 각종 의료지원이 많고, 또 행정에서 시키면 잘 따르는 시골 어르신들의 습성상 시골도 암 검진율이 높은 편이다.


어쨌든 과연 어업과 암은 무슨 관계가 있을까?


반대로 암 발생률이 가장 낮은 곳은 어디일까? 암 발병률 10만 명당 280명 이하(전국 평균 312명) 지역을 골라봤다. 


경북 영주 278.3

전북 장수 275.5

충북 제천 278.4

강원 평창 260.6

강원 동해 268.1

강원 원주 276.4

경기 포천 266.7


강원 동해를 제외하고는 모두 내륙 시골지역이다. 

같은 시골이라도 바닷가 어촌과 내륙 산골은 전혀 다르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참, 원전 인근은 어떨까? 

부산 기장 337.2
경북 경주 297.4
울산 북구 323.2

경북 경주에서 원전 영향권에 있는 양남면, 양북면 인구를 합해도 1만 명도 안 된다. 따라서 여기서 갑상선 암 발병률이 높아도 전체 경주 통계에는 별 영향을 못 미치는 듯 하다. 울산 북구는 월성 원전이 울산 북구 인근이라 영향권으로 설정했다. 이 시군구 통계만으로는 원전=암덩어리라는 등식이 성립되기 어려울 듯 하다. 읍면동 상세 통계가 필요할 듯 하다. 

아무튼 암 걱정없이 오래 살고 싶으면 해안가 보다는 내륙 산골이 더 나은 듯 하다. 상세한 자료가 도착하면 2차로 분석해 보겠다. 


Posted by 임종금 JKL

댓글을 달아 주세요